메뉴

벤처기업협회 대구경북지회, 이창은 7대 회장 취임

이창은 회장 “벤처기업 앞에 놓인 시련과 역경을 벤처협회가 함께 짊어질 것”

벤처기업협회 대구경북지회의 7대 회장으로 영일엔지니어링㈜ 이창은 대표이사가 취임했다. 지난 12월 6일 대구 엑스코(EXCO)에서 ‘벤처기업협회 대구경북지회’(이하 ‘대경지회’) 회장 이‧취임식이 개치됐다. 행사는 코로나19의 재확산과 오미크론 변이에 대비해 미리 초대장을 발송한 인원들에 대해서만 입장을 허용하고, 백신접종여부를 확인했으며, 입장 시에 체온 체크와 출입체크 등 방역수칙을 준수했다. 또한, 행사에 참여하지 못한 회원사 및 벤처기업에 관심을 가진 사람들을 위해 온라인 방송을 통해서도 중계됐다. 이‧취임식에 앞서 기업가정신 포럼에는 제타플랜인베스트먼트의 홍현권 대표가 ‘미래차산업으로 알아본 기업의 혁신성장전략’과 조제이메슨대학의 곽수종 교수가 ‘대변화의 시대에 필요한 기업가정신이란?’주제로 강연에 나섰다. 우수벤처기업의 제품과 회사를 소개하는 ‘유부터 홍보부스 현장 인터뷰’ 시간도 가졌다. 홍보부스에는 ㈜GS Lifeline, ㈜무지개연구소, 주식회사 푸딩, 영농조합법인 연두, ㈜재린, 주식회사 대명하이텍이 참석했다. 회장으로 취임하게 된 영일엔지니어링㈜의 이창은 대표이사는 영남대학교 디지털융합비즈니스학과 박사학위를 취득했고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대구



두유노클럽K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