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하나금투, 베트남 ‘BIDV증권’ 35% 인수…2대주주 등극

URL복사

베트남 4대 국영은행 중 하나, 35%를 1420억원 신주인수계약

 

하나금융투자가 베트남 4대 국영은행 중 하나인 BIDV(베트남투자개발은행)은행의 증권 자회사 BIDV 증권사의 지분을 인수, 2대 주주 지위에 오른다.

 

하나금융투자는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BIDV 증권 지분 35%를 1420억원에 사들이는 신주인수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수는 제3자 배정 유상증자 방식으로 2대 주주로 올라서며 향후 적극적인 경영 참여에 나설 방침이다.

 

BIDV증권은 1999년 11월 설립돼 호찌민에 본사를 두고 있는 증권사다. BIDV은행이 79.9%의 지분율을 보유하고 있다. 투자중개업, 증권인수업, 투자자문업, 파생상품거래업, 자기자본거래 등을 영위하고 있다.

 

지난해 말 기준 자기자본 기준 26위이며, 주식 브로커리지 시장점유율 11위, 당기순이익 188억원, 자기자본이익률(ROE) 22.2%를 기록하고 있다.

 

하나금융투자는 베트남 BIDV 증권 지분을 인수해 2대 주주로 올라선다. 금융지주의 신남방 채널 공략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서다.

 

이종승 하나금융투자 글로벌그룹장은 “이번 지분 인수로 하나금융투자는 물론 하나금융그룹의 글로벌 전략 중 하나인 신남방 정책의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