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야신 말레이시아 총리 ‘코로나19’ 확진자 접촉 14일간 자가격리

말레이시아

전체기사 보기

회의에 참석한 한 경찰관이 신종 코로나19 양성판정...참석자도 격리

 

 

무히딘 야신(Muyiddin Yassin) 말레이시아 총리가 ‘코로나19’ 때문에 14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다고 말레이시아 총리실이 22일 발표했다.

 

이번주 무히딘 야신 총리와 함께 회의에 참석한 한 경찰관이 신종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은 데 따른 것이다.

 

총리실은 무히딘 총리가 음성반응을 보였다면서도 “회의에 참석한 모든 이들이 14일간 집에서 자가격리하도록 지시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