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하노이, 3월 2일부터 실내 카페-레스토랑 영업 허용

URL복사

베트남

전체기사 보기

14일간 감염사례 없어 결정...노상 카페-가라오케-클럽은 계속 금지

 

베트남 하노이시가 3월 2일 0시부터 실내 식당-카페 업소의 영업을 허용했다.

 

베트남플러스에 따르면 캠 쉬안둥 하노이 인민위원회 부위원장이자 19개 도시 코로나19 예방위원장은 2일 하노이시 방역 지도부 회의에서 영업 재허용 관련 주요 사항들이 지시를 했다.

 

그는 “3월 2일 0시부터 실내 음식과 음료를 제공하는 식당-카페 업소를 재개장한다. 하지만 고객과 1미터 거리를 확보하고, 좌석 사이에는 칸막이가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영업 업소들은 모두 QR 코드 의료신고 어플을 활용하며 시의 방역 지침에 엄격히 준수해야 한다. 식당-카페 영업소는 포장 서비스를 권장한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디스코 클럽, 바, 가라오케, PC방, 길거리의 커피와 아이스티 찻집점 등은 추후 공지가 있을 때까지 계속 영업이 중단된다.

 

 

수도 하노이는 2월 16일부터 2주가 지났지만 감염사례가 나오지 않았다. 하지만 전염병 지역에서 오는 사람들은 여전히 위험이 있다며 경계를 늦추지 말라고 말했다.

 

하노이질병위원회는 3일부터 하이즈엉(Hải Dương)에서 오는 이들은 계속하여 의료신고할 것이라고 지시했다.

 

하이 즈엉 깜장(Cẩm Giàng) 킨몬(Kinh Môn) 킴탄(Kim Thành) 및 하이즈엉 지역에서 하노이오 올 경우 14일 간 자가격리해야 한다. 단 하이즈엉에서 온 이가 최근 3일 이내 음성 판정 확인서를 소지할 경우 정상적으로 공부하고 일할 수 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