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한-아세안센터, 글로벌 스타트업 박람회 ‘NextRise 2021’ 참가

URL복사

전시-컨퍼런스-1:1 비즈니스 미팅 통해 한-아세안 스타트업 협력 확대

 

한-아세안센터(사무총장 김해용)는 6월 28일, 29일 이틀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하는 한국 최대 글로벌 스타트업 박람회 ‘넥스트라이즈 2021, 서울 (NextRise 2021, Seoul)’에 참가한다.

 

이번 행사에서 한-아세안센터는 △컨퍼런스, △전시, △1:1 비즈니스 미팅을 통해 아세안의 유망 스타트업을 국내에 소개하고, 동남아 진출에 관심있는 한국 기업들에게 아세안의 스타트업 환경과 지원정책 등 현지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박람회에 참가하는 20여개의 아세안 스타트업들은 △AI, △딥러닝, △전자상거래, △핀테크, △농업용 기계서비스 플랫폼, △화물 운송 플랫폼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기업들로서, 각국 정부의 추천을 받아 참가한다.

 

코로나19에 따라 기업 소개(홍보 영상 상영) 및 비즈니스 미팅(온라인)은 비대면으로 추진된다.

 

28일 오후에 개최되는 컨퍼런스에서 김해용 한-아세안센터 사무총장은 12개의 유니콘을 배출한 글로벌 스타트업의 새로운 요람으로서 아세안 지역의 중요성에 주목하고, 앞으로 한-아세안 경제 협력을 선도하는 혁신 성장동력으로서 스타트업 협력 잠재력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아세안 사무국내 기업협력 담당 부서에서 (Penchan Manawanitkul / Head of Enterprise & Stakeholders Engagement Division) 아세안 10개국의 스타트업 투자 환경 및 국가별 지원정책을 소개하면서 한-아세안 스타트업 생태계 균형발전과 교류협력 확대 방안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한국과 아세안 10개국 정부간 경제 및 사회·문화 분야 협력증진을 위한 국제기구인 한-아세안센터는 아세안 지역 스타트업 육성 및 한-아세안 스타트업 협력 기반 구축을 위해 지난 2018년부터 ‘한-아세안 스타트업 위크’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11월말에 개최 추진중인 ‘2021 한-아세안 스타트업 위크’에는 아세안 10개국에서 창업 또는 초기 투자 단계 (seed level / series A)의 스타트업들이 참여하여 비즈니스 상담회와 공개 IR(Investor Relations) 피칭을 통해 투자 유치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넥스트라이즈 2021, 서울(NextRise 2021, Seoul)는?

 

한국무역협회와 KDB산업은행이 공동으로 주최한다. 2019년 무역협회와 산업은행이 국내외 스타트업·기업·투자자를 서로 연결하고 글로벌 비즈니스 협력을 도모한다는 목적으로 시작한 국내 최대 스타트업 종합대전으로 올해 3회째 행사다.

 

올해 주요 행사로는 국내외 기업·투자자와 스타트업 간의 비즈니스 밋업, 108개 세션에 달하는 컨퍼런스, 270여개 부스 규모의 스타트업 전시회를 비롯해 스타트업 채용설명회, 데모데이 등이 열린다.

 

온·오프라인 비즈니스 밋업에는 디즈니팍스·코카콜라·현대차·네이버·LS그룹 등 110여개사와 골드만삭스, 중관촌이노웨이, KB인베스트, 카카오벤처스 등 투자사 40여개사가 참가해 스타트업 600여개사와 기술협력·사업제휴·판로개척 가능성을 논의한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