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한-아세안센터, 제14차 연례이사회 14일 온라인 진행

URL복사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아세안 협력을 위한 2022년 사업 계획 논의

 

제14차 한-아세안센터(사무총장 김해용) 연례이사회가 2월 14일(월)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이번 이사회는 변화한 대내외적 환경 속에서 2021년 주요 사업 성과를 평가하고, 2022년 사업 계획 및 관련 예산안을 승인할 예정이다.

 

한-아세안센터는 한국과 아세안 10개국, 총 11개 회원국의 관계 부처 고위관료 및 주한 아세안 대사로 구성된 이사회를 매년 한국에서 개최해 왔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2021년 이후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중이다.

 

2021년 한-아세안센터는 약 20여개의 사업을 대부분 비대면-하이브리드 형식으로 전환하여 운영하는 한편, 아세안 10개국의 문화와 여행지 그리고 아세안 청년들에 대한 재밌고 유용한 콘텐츠를 제작-배포하여 양 지역 기업, 전문가 및 청년들과 온라인 소통과 교류를 확대해 나갔다.

 

이러한 노력은 지난 2년간 지속된 코로나19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한국과 아세안의 협력 모멘텀을 지속하는데 기여하였다. 실제로 2021년 양자 교역은 1766억 달러(약 211조 8317억 원)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하는 한편, 한국을 찾은 아세안 유학생도 전년대비 6000명 이상 증가하여 7만 2535명에 이르렀다.

 

한-아세안센터는 2022년에도 계속해서 보다 균형되고, 포용적이며 지속가능한 한-아세안 파트너십 강화를 위해 역할을 다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환경-사회-지배구조 (Environment, Social, Governance)분야를 포함한 지속가능한 가치를 위한 한-아세안 세미나 개최 ▲한-아세안 관광 및 인적교류 재개 및 인식제고를 위한 제주 아세안 홀(아세안 문화관광 관련 상설전시) 개관 ▲한-아세안 청년 상호 인식 조사 2차년도 연구 등 경제-문화-청년 분야에서 다양한 협력사업을 시행해 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