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인도네시아, 세계 3위 전자상거래앱 시장 부상... 1,2위는 브라질-인도

URL복사

앱스플라이어,인도네시아 2010년 1월부터 올해 7월까지 쇼핑어플 설치 70% 증가

 

인도네시아가 전세계 전자상거래앱 시장에서 브라질과 인도에 이어 세계 3위에 올랐다.

 

현지 미디어 비즈니스(Bisnis) 10월 13일자에 따르면 ‘모바일 어트리뷰션 툴인 앱스플라이어(AppsFlyer)는 2020년 1월부터 2021년 7월까지 인니의 쇼핑 카테고리 애플리케이션 설치 수가 70% 증가했다’고 전했다.

 

국가별 전자상거래 앱마케팅 보고서(State of eCommerce App Marketing 2021)에 따르면 앱스플라이어는 인도네시아를 세계에서 세 번째로 큰 안드로이드 전자상거래 애플리케이션 시장으로 언급하며, 전세계 전자 상거래 설치의 8%에 기여했다고 밝혔다.

 

 

앱스플라이어 APAC 루트피 안샤리(Luthfi Anshari) 수석 고객성공관리자는 “인도네시아가 안드로이드 전자상거래 시장에서 브라질(전세계 전자상거래 설치의 19%)과 2위 인도(전세계 전자상거래 설치의 17%)에 이어 3위를 차지한다”고 발표했다.

 

인도네시아 전자상거래 스타트업인 유니콘 ‘부칼라팍’(Bukalapak)은 10년 만에 인도네시아 최대 규모의 IPO(기업공개) 목표를 세웠다.  15억 달러(약 1조 7212억 5000만 원)를 모금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인도네시아 유니콘 기업인 1위 ‘고젝(Go-Jek)’과 2위 ‘토코피디아(Tokopedia)’가 드디어 한몸이 되었다. 지난 5월 합병절차를 마쳐 고투 그룹(GoTo Group)이 탄생했다.

 

고젝과 토코피디아는 독립 평가액 약 180억 달러(약 20조 4300억 원, 고젝 105억-토코피디아 75억달러) 규모로 결합했다고 발표했다. 

 

고젝은 인도네시아 대표적인 O2O(온-오프라인 연계) 교통, 물류 등의 서비스 기업이다. 토코피디아는 인도네시아 1위 전자상거래 기업이다.

 

 

고젝은 택시 대안으로 등장해 ‘100억 달러(약 11조 8740억 원)’ 이상 가치를 뜻하는 스타트업 ‘유니콘’의 대표기업으로 우뚝 선 ‘슈퍼앱’이다.

 

전자상거래 기업 토코피디아는 기업가치 75억 달러(약 8조 5350억 원)인 유니콘 기업이다. 2020년에 총 그룹 총 거래액 220억 달러(약 25조 360억 원) 이상, 월간 활성 사용자 수는 1억 명 이상이다.

관련기사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