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용산구-베트남 국영방송 ‘VTC10’ "한류콘텐츠 지원" 협약

URL복사

한-베 교류증진 디딤돌, 한류 콘텐츠 공동 발굴 및 현지 방송 영상 기획-제작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18일 용산구청 중회의실에서 베트남 국영방송 VTC10과 우수 한류콘텐츠 베트남 진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한류 콘텐츠를 공동 발굴하고 현지 방송용 영상을 기획, 제작함으로써 용산구 관광·문화 자원을 널리 알리기 위해서다.

 

이날 협약식에는 성장현 용산구청장, 류석훈 베트남 국영방송국 VTC10 한국콘텐츠사업본부 대표, 용산문화원장, 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장 등이 자리했다.

 

주요 내용은 우수 한류콘텐츠 공동발굴과 베트남 진출 상호 협력, 한류콘텐츠를 중심으로 한 한-베 교류 촉진에 관한 상호 협력, 방송영상 프로그램 공동 기획·제작에 관한 협력 등이다.

 

류석훈 한국콘텐츠 사업부 대표는 “용산구의 뛰어난 관광 문화자원들을 베트남에 적극적으로 소개해 양국 교류 증진과 지속적 성장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이번 VTC10 한국콘텐츠 사업본부와의 업무협약은 양국 간 교류를 한층 가속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우수한 한류콘텐츠 제작 지원을 통해 우리나라의 문화적 우수성을 베트남에 널리 알리겠다”고 밝혔다.

 

VTC10 채널은 베트남 현지 시각 저녁 9시부터 9시30분까지 'Best in Korea'라는 제목으로 K-POP, 여행, 한식, 패션 등 한국문화와 도시문화 등 생생한 정보를 베트남 국민에게 소개하고 있다.

관련기사

포토리뷰